건강정보

진료시간

  • 월화목금 08:30 ~ 18:00
  • 수/토요일 08:3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수요일 오후진료 정기휴진(수술만 가능)/일요일,공휴일은 휴진입니다.

043-255-5900

건강칼럼

  • 건강정보
  • 건강칼럼

방금 화장실 갔다 왔는데 또? ‘과민성대장증후군’
과민성대장증후군은 일종의 장 기능 장애로 만성 복통, 불편감, 더부룩함, 이유를 알 수 없는 배변 습관의 변화 등이 나타나는 질환을 말한다. 소화기 질환 중 가장 흔하며 내장의 감각 기능 이상, 심리적인 원인(스트레스), 자극적인 식사 등 이 주요 원인이다.

식사 직후나 배변 전 복통이 배변 후에 사라지는 경우가 많고 하루에도 몇 번씩 설사를 하며 비가 있거나 설사와 변비가 교대로 나타난다. 가스가 많이 생성되어 방귀나 트림이 자주 나오며 오심, 구토, 조기 포만감 등의 소화 불량 증 상이 있다. 전신 피로, 두통, 불면, 어깨 결림 등의 자율 신경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화장실 표지판

이와 같은 증상이 우선 원인이 되는 상황이 나 음식이 있는지 스스로 살펴봐야 한다. 2주 정도 증세와 관련된 기록을 하면 도움이 된다. 먹고 마신 것을 기록하며, 그 당시 기분과 중요하게 여겼던 일을 기록해 놓으면 2주 후 그 기록을 참고로 문제를 일으킬 만한 것을 찾아 피할 수 있다.

따뜻한 패드를 배에 대거나 목욕을 한다. 따뜻한 음료수를 마시는 것도 도움이 된다. 섬유질이 많은 식사는 변비에 도움이 되며, 매일 일정 시간에 화장실에 가는 습관을 들이는 것도 필요하다.

기름기가 많은 음식이나 술, 커피 등이 과민성대장증후군을 일으킬 수 있다. 사람마다 음식에 대한 반응이 다르므로 자신에게 문제를 일으키는 음식이 있다면 그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다. 일반적으로 섬유질이 많고 지방이 적은 음식이 도움이 된다.

과민성대장증후군 치료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때,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대장암환자의 예후를 예측할 수 있는 인자 발견해
다음글 : 대장 운동 안마, 변비 등 장 건강에 도움



NEWS
서울연합항외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